그 와중에 화면을 침범하는 지효의 위엄..

평가를 부탁드립니다.